소개
Home 소개해요 소개

소개

국토지리정보원은 “우리나라 지도를 만드는 일에 관한 모든 일”을 처리하는 곳이랍니다.

국토지리정보원에서는 지도를 만들기 위한 항공 촬영을 하고, 직접 측량기로 재는가 하면모아진 정보를 바탕으로 지도를 그리고 인쇄한답니다.

그 중에서도 중요한 일은 국가기본도를 만드는 일인데요, 국가기본도란 우리나라 모든 지도의 기준이 되는 지도를 뜻해요.
여러분의 교실에 걸려 있는 대한민국 전도도 바로 국토지리정보원에서 만든 지도라는 놀라운 사실, 알고 있었나요?
이 국가기본도는 우리나라 땅의 실태를 정확히 파악하여 국토개발을 위한 많은 일들을 계획하는데 꼭 필요한 자료로 사용하고 있답니다.

  • 국토지리정보원의 시작

    국토지리정보원이 생겨나기 전, 대한제국 시대에 는 '양지아문’ 이라는 기관이 있었는데요, 여기 서는 현대식 측량을 담당했고 이것은 조선 후기의 정상기, 김정호 등 선구자들의 역사적 전통을 이어간 것이랍니다. 그리고 1958년 4월 19일에 생긴 지리연구소가 있었고, 1962년 2월 15일에 태어난 국립건설연구소에서는 땅을 측량하는 일을 담당하였습니 다.

  • 국토지리정보원의 성장

    1970년대에는 국가에서 국토 건설 계획과 많은 정책들이 활성화되면서 체계적인 지리 정보가 필요 하게 되었고, 1974년 11월 1일 국립 지리원이 세워진 이후 마침내 지금의 국토지리 정보원 으로 발전하게 되었답니다.

  • 국토지리정보원의 현재

    국토지리정보원은 국가표준의 각종 지도를 제작 하고 한걸음 더 나아가 국가지리정보시스템 (NGIS : National Geographic Information Sys-tem)의 구축을 위해 전 국토에 대한 수치지도를 제작함으로서 정보화 사회를 선도 하는 명실 상부한 국토정보 종합관리기관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습니다.